코로나19 화상회의가 대세… 링네트, '시스코 웹엑스'로 전기 대비 영업이익 80% 달성 - 세계일보

링네트관리자 0 214

기사전문 보러가기 : http://www.segye.com/newsView/20200515508961?OutUrl=naver


코로나19 화상회의가 대세… 링네트, '시스코 웹엑스'로 전기 대비 영업이익 80% 달성

매출액, 영업이익 증가하며 창사 이래 1분기 최고 실적 달성해

네트워크 솔루션 제공업체 링네트가 창사 이래 1분기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링네트는 현재 국내에 클라우드 기반 화상회의 통합 협업 솔루션 '시스코 웹엑스'를 공급하고 있다. 시스코 웹엑스는 한 개의 단일 미팅에서 최대 1,000명까지 수용 가능한 화상회의 시스템으로, 별도의 전용 장비 없이 PC나 스마트폰을 이용해 회의를 개설하고 참가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실제로 지난 4월 링네트에서도 시스코 웹엑스를 활용해 연간 행사인 '2019년 영업·기술 시상식'을 진행했다. 시상식 현장에 최소 인원만 참석하고, 250여 명의 전 직원은 시스코 웹엑스를 통해 시상식에 참가해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했다. 

 

링네트 측은 250명의 직원 모두 시스코 웹엑스에 동시에 접속했지만 끊김 없이 안정적으로 시상식을 송출했다고 밝히며, 시스코 웹엑스의 안정성과 편리성을 설명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대면접촉을 꺼리고 재택근무로 인한 화상 회의 수요가 늘며, 링네트의 매출도 크게 증가했다.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링네트의 2020년 1분기 실적은 매출액 372억, 영업이익 26억, 당기순이익 9.2억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18%, 영업이익은 18%가 성장한 수치라고 덧붙였다. 

 

링네트 이주석 대표이사는 "시스코 웹엑스 수요가 늘며 링네트는 전기 대비 영업이익 80%라는 창사 이래 1분기 최고 실적을 기록했다"라며 "이번 실적에 안주하지 않고 더 노력하여 보다 나은 서비스를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링네트는 시스코의 골드파트너사로 최근 90일 동안 시스코 웹엑스를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프로모션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링네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환 기자 hwani89@segye.com

0 Comments